2019. 3. 24. 11:53


'어나더 에덴: 시공을 넘는 고양이', '던전에서 만남을 추구하면 안 되는 걸까:

메모리아 프레제' 등 최근 연이어 흥행작을 선보인 日 GREE 계열 개발스튜디오 Wright Flyer Studios(이하 WFS)에서 로고 이미지와 회사명을 포함 한 국내 상표권을 출원해 관심이 모아진다.


그리 가부시키가이샤(그리 주식회사)는 최근인 지난 3월 14일 'WFS EST. 2014'라는 상표권(출원번호 : 4020190039063)을 출원하고 등록 절차를 진행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상표권의 상표설명/지정상품 내용을 보면 '휴대전화를 통한 온라인게임제공업', '비디오 게임기용 내려받기 가능한 게임프로그램' 등 모바일, 콘솔게임에 관한 내용 외에도 '온라인 게임경기대회의 기획/운영업' 등 e스포츠 대회를 포함한 게임 운영/서비스 항목까지 포함하고 있다.


WFS는 글로벌 흥행실적 부진에 시달리고 있던 GREE가 2014년 2월 설립한 독립 개발 스튜디오로 이후 시험적인 게임 개발과 서비스로 꾸준히 글로벌 시장에 도전해 왔으며 최근 '어나더 에덴', '던만추 메모리아 프레제'가 흥행하며 글로벌 시장에서 순항하고 있다.


2011년 한국에 지사를 설립했다가 2016년에 철수한 대형 퍼블리셔 이미지를 가진 GREE에 비해 상대적으로 가벼운 개발 조직으로 기술력을 갖춘 개발사 WFS는 유저 친화적인 운영과 서비스에 강점을 가지고 있음에 분명하다. 


이번 GREE의 WFS 국내 상표권 출원은 단순히 상표 권한 보호 목적 외에도 좀 더 체계적이고 빠른 한국 서비스를 위한 연락사무소 또는 지사 설립까지 염두에 둔 상표권 출원으로 볼 수 있다.


DeNA와 함께 대형 퍼블리셔로 규모를 앞세워 글로벌(한국)에 도전했던 GREE가 중/소규모 개발스튜디오(WFS)로 상대적으로 가벼워진 형태와 기존과는 달라진 전략으로 한국 시장에 재도전 하려는 것. 이전과는 다른 GREE의 한국시장 재도전 어떤 성과로 이어질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아크스퀘어-

Posted by 아크스퀘어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9. 3. 22. 15:21


엔씨소프트에서 서비스 중인 '파이널 블레이드'의 개발사로 알려진 스카이피플에서 동서양 퓨전 판타지 소재의 신작 RPG를 개발 중인 것으로 확인되어 관심이 모아진다.


스카이피플 기업 홈페이지 내 게임 항목에는 '파이널 블레이드' 외 '프로젝트L'이라는 외부에 공개 된 적 없었던 신작으로 보이는 게임 소개가 공개되어 눈길을 끈다.


홈페이지에 있는 내용에 따르면 '프로젝트L'은 대 혼란의 시대를 다룬 퓨전 판타지 RPG로 '학살과 침략이 난무하는 영원한 전쟁의 시대에 태어난 당신.' 마법과 총기로 무장한 압도적인 군사력의 제국, 권법과 도술, 자연의 신수와 함께 싸우는 동양의 작은 부족 연맹, 당신의 누구의 편에 설 것인가?


'중세 서양과 고대 동양의 퓨전 RPG! 동쪽과 서쪽의 격렬한 대립 속에 펼쳐지는 대 서사시. 어른들을 위한, 어른들에 의한 성인들의 판타지를 만난다!' 라고 게임을 소개하고 있다.


동서양의 문화적 특성을 바탕으로 구성 된 '마법과 총기', '권법과 도술', '자연의 신수' 3가지 종족별 특성 중 하나를 선택해서 플레이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는 글로벌 서비스를 염두에 둔 구성으로 보여지며 '성인들의 판타지'라는 문구에서 성인층을 핵심 타킷으로 설정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아직 공개된 정보가 거의 없는 스카피플의 신작 '프로젝트L', '파이널 블레이드'로 수준 높은 개발력을 보여준 스카이피플이 동양과 서양의 무력이 충돌하는 퓨전 판타지를 어떤 게임으로 구현해 낼지 귀추가 주목된다.



-아크스퀘어-

Posted by 아크스퀘어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9. 3. 21. 16:08


'로스트킹덤'의 개발사로 잘 알려진 팩토리얼게임즈가 유명 콘솔게임 시리즈인 '바이오하자드' IP기반의 모바일 게임 개발에 착수 한 것으로 보여 관심이 모아진다.


팩토리얼게임즈는 최근인 지난 3월 7일과 21일, 채용사이트에 '[신규MMO] 레벨디자이너 모집', '[팩토리얼게임즈] 한국, 일본 커뮤니케이션 매니저'라는 제목으로 채용 공고를 올리고 인력을 채용 중이다.



해당 채용 공고의 담당업무 내용을 보면 레벨디자이너는 '본 프로젝트는 최근 출시 된 유명 콘솔게임 시리즈를 기반으로 개발되는 MMO 액션 슈팅 RPG입니다.', '유명 콘솔게임 시리즈 IP기반 모바일 신작게임', '현대물, 실사풍, 밀리터리', '언리얼4 신규 프로젝트'라는 문구에서 올해 출시 된 실사/밀리터리풍 현대 배경의 유명 콘솔게임 시리즈 중 슈팅 요소가 있는 게임을 기반으로 모바일 게임 신작을 개발하려는 것으로 볼 수 있다. 


또 한국 일본 커뮤니케이션 매니저 채용공고의 관련 항목에서는 '해외 IP기반 신규 프로젝트 사업 관리' 등 내용이 포함 된 것으로 보아 일본의 게임 개발사의 유명 콘솔게임 시리즈인 것임을 알 수 있다.


올해 출시된 일본의 유명 콘솔게임은 '바이오하자드 RE:2와 '데빌메이크라이5' 2종이 있었으며 이들 중 '현대물', '밀리터리', '슈팅' 항목에 부합 되는 게임은 '바이오하자드' 뿐이다.



물론, 아직까지 확실하게 공개 된 정보는 없으며 팩토리얼게임즈의 신규 프로젝트 채용 공고에서 확인 할 수 있는 몇몇 문구들로 유추 한 것 뿐이지만 실현 될 가능성은 상당히 높다. 


실제 팩토리얼게임즈는 인기 웹툰 IP의 캐릭터 다수가 등장하는 온라인 슈팅게임 '슈퍼스트링'을 개발해 올해 상반기 중 라인게임즈를 통해 글로벌 서비스 예정으로 액션이 가미 된 슈팅 게임을 만들어 낼 수 있는 개발력을 갖추고 있기 때문이다.



한국 개발사에서 만드는 유명 콘솔게임 시리즈 '바이오하자드' IP 기반 신작 모바일 액션 슈팅 MMORPG, 만약 실제로 개발이 진행 된다면 언제 어떤 모습으로 선보이게 될지 기대를 가져보기에 충분하다.



-아크스퀘어-

Posted by 아크스퀘어

댓글을 달아 주세요